요즘 쓰고 있는 지라JIRA나 컨플루언스CONFLUENCE나...

무겁고 쓰기가 거추장스럽다.
이슈에 대한 설명에서 마크다운 지원 안되는것이 젤 짜증남......

마크다운으로 작성하는 게 자연스러워진 상황에서 아틀라시안의 프로젝트 관리툴은...

무겁고 거추장스런 느낌이 강하다.

깃헙의 이슈와 위키, 요나의 이슈와 게시판 기능정도로도 충분하지 싶다.

뭐... ㅡㅅ- 아주~ 큰 프로젝트에서는 어떨지는 잘 모르겠지만... 10명 내외의 팀으로 운영되는 프로젝트들에서는 굳이 아틀라시안 프로젝트 관리툴...은
과하다 싶다는 생각이 깊어짐.
저작자 표시
신고

'logboo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book]바딘Vaadin & 회계천재...  (0) 2017.06.12
5번째 봄이 끝났다.  (0) 2017.04.23
가볍게 가자  (0) 2016.08.18
커뮤니케이션 비용을 줄이려면...  (0) 2016.08.10
오류를 느끼는 감각  (0) 2016.08.08
곧 나올 나의 두번째 번역서  (0) 2016.08.06

+ Recent posts